logo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er adipiscing elit, sed diam nonummy nibh euismod tincidunt ut laoreet dolore magna aliquam erat volutpat. Ut wisi enim ad

Discover Places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er adipiscing elit, sed diam nonummy nibh
Contact manager for any questions (408) 202-3763

보도자료

Title차세대 여성 리더 양성 뜻 모았다 [미주 중앙일보]2018-03-09 21:09:34
Writer

[지난 10일 KOWIN-SF가 주최한 차세대 여성 리더 양성을 위한 기금모금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다함께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차세대 여성 리더를 양성을 위한 기금모금에 지역 한인들이 뜻을 함께했다.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KOWIN) SF지부(회장 박미정)는 지난 10일 차세대 여성 일꾼들이 한민족 정체성을 가지고 주류사회에서도 성공적 리더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취지로 기금모금 행사를 개최했다.

김진덕·정경식 재단 후원으로 포스터시티 크라운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행사에는 이정순 전 미주총연회장, 이경이 KOWIN 미서부담당관, 박연숙 SV한인회장, 이경희 SF한미노인회장, 실비아 리 부동산융자협회 회장, 오미자 외대 G-CEO 원우회장 등 북가주 지역 여성 리더들을 비롯해 김한일 대표, 최해건 SF-서울 자매도시위원회 위원장, 김원걸 SV한인상의 회장 등 한인단체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해 KOWIN-SF의 뜻에 동참했다.

박미정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앞으로 다가올 미래에는 여성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더 커질 것”이라며 “한인사회도 한민족의 정체성을 가지고 주류사회에 리더로 활동할 차세대들을 적극 양성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경이 담당관도 “그동안 여성들이 권익증진에 중점을 뒀다면 앞으로는 차세대 여성들이 주류사회에 나가 리더십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미래지향적 관점으로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밝혔으며, 김한일 대표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김학순 할머니의 역사적 증언이 여성인권 발전에 영향을 끼쳤던 부분을 언급하며 “이제는 더 이상 아픈 역사가 반복되지 않도록 우리가 나서 차세대 여성 리더들을 키워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날 모인 한인들은 ‘차세대의 바람과 차세대를 위한 우리의 생각’을 주제로 제작된 동영상을 감상했다. 이 동영상에는 한인 커뮤니티 리더는 물론 한인 2세들이 출연해 한인 커뮤니티 발전에 대한 세대간 의견을 함께 들어보는 의미있는 시간이 됐다. 

 

 

2018/02/13 15:10 최정현 기자

원본기사 :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page=1&branch=&source=&category=society&art_id=6013854

Comment

(Enter the auto register prevention code)

You don't have permission to register